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4.2.22 (목)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asiaherald.co.kr/news/27318
발행일: 2024/02/05  소형진 기자
중진공, 융합중앙회와 지역 中企 협업 생태계 조성에 나선다
2024년 중소기업융합중앙회 정기이사회 및 지역연합회 비전워크숍 개최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이사장 강석진, 이하 중진공)은 2월 1일과 2일 양일간 중진공 충청연수원에서 열린 중소기업융합중앙회(회장 최봉규, 이하 융합중앙회)가 주최한「2024년도 정기이사회 및 지역연합회 비전워크숍」에 참석해 현장 간담회를 가졌다고 4일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워크숍의 첫 순서로, 강석진 중진공 이사장과 융합중앙회 임직원을 비롯한 회원사 30여 개 사와 함께 지역 중소벤처기업의 현안을 파악하고, 협력 증진 기반을 조성하고자 마련됐다. 주요 참석자는 강석진 중진공 이사장, 최봉규 융합중앙회 회장, 지역연합회 회장단 등 40여 명이 참여했다.

 

주요 내용으로 ▲지역 주도의 대·중소 동반성장 강화 ▲지역 기반의 민·관 협력 문화 확산 ▲정책사업 개선 의견 및 규제 개선 등에 대해 논의했다.

 

또한, 간담회에 참석한 융합중앙회 임원단 및 지역연합회 회장단은 지역 맞춤형 정책금융 사업 지원, 융·복합 컨설팅 사업의 신청 기준 개선 및 연계 지원 사업 강화 등에 대한 현장의 목소리를 전했다.

 

양 기관은 이번 간담회를 통해 지역 중소벤처기업의 혁신성장 기반을 다지고, 지역산업 육성 및 동반성장 프로그램 기획·운영 등을 지속해서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중진공은 2021년부터 지역산업 육성을 위한 ’지역산업성장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으며, 작년 한 해 41개 프로젝트를 추진해 2,633개 기업을 대상으로 8,679건의 사업 연계 및 10,460명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했다.

 

올해 중진공은 ‘동반성장 네트워크론’ 사업을 신규 추진하여, 지역 내 기업 간 상생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동반성장 네트워크론은 지역 앵커기업과 협력 중소기업 간 공급망을 구축하고, 지역 발주기업 추천을 받은 수주 중소기업의 생산단계부터 자금 조달을 지원하는 지역혁신 금융 제도다.

 

강석진 중진공 이사장은 “지역경제 성장 및 일자리 창출에 있어 중소벤처기업의 역할이 가장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중진공은 융합중앙회와의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중소벤처기업의 경쟁력 강화 및 혁신성장을 위하여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1994년에 창립한 중소기업융합중앙회는 270개의 융합회, 7천여 개의 국내외 회원사를 둔 중소기업 대표 경제단체로서, 이업종 중소기업 간 기술 교류와 융합 지원 등 중진공과 다양한 활동을 통해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지원하고 있다.


뉴닷,스타트업 미디어
 
  회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집단수집거부 전체기사보기  
  Copyright©2016 아시아헤럴드. All rights reserved.
제호 : 아시아헤럴드 | 발행인 : 신진오 | 편집인 박현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현정
정기간행물등록번호: 서울아01036 | 등록일자 : 2009.11.25 | 설립일자 : 2017.05.10
06124 서울시 강남구 강남대로 110길 34 | Tel: 02-2690-1550 | Fax: 02-6918-6560
아시아헤럴드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 by 뉴스빌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