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19.8.19 (월)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asiaherald.co.kr/news/23896
발행일: 2019/02/26  박현정 기자
이스라엘, 아우워크라우드 벤처캐피탈의 새로운 시도
- 개인 투자자들에게 이스라엘 투자 시장 개방
- 112개국 2만 5000여 명의 투자자, 누적 7억 5000만 달러 유치

▲ 아우어 크라우드(OurCrowd) (출처: OurCrowd Twitter)

 

예루살렘 포스트가 꼽은 '가장 영향력 있는 50명의 유대인' 중 한 명이며, '스타트업 국가의 전문가(the startup nation’s guru)'라고 불리는 존 메드브드는 이스라엘의 첨단 기술 분야의 연쇄 창업가이자 벤처 자본가 및 엔젤 투자자다. 

이 미국계 유대인 존 메드브드는 2013년 2월 세계 최대 규모의 지분 투자형 크라우드 펀딩(Equity Crowd Funding) 플랫폼 회사 아우어 크라우드(OurCrowd)를 예루살렘에 설립하였다. 

 

아우어 크라우드는 소액 투자자의 자금을 모아 스타트업에 투자하는 크라우드 펀딩과 전통적인 벤처캐피탈이 혼합된 방식으로 벤처캐피탈들도 크라우드 펀드에 지분 투자자로 참여한다. 또한 은행, 벤처캐피탈 등의 금융 회사에서 투자를 받은 뒤 일정 궤도에 오르면 기업 공개를 통해 성장에 필요한 자금을 확보하는 기존 벤처의 자금 모집 방식에서 탈피하였다.

 

이미 112개국 2만 5000여 명의 투자자로부터 누적 7억 5000만 달러(한화 약 8400억 원)를 유치하여 전 세계 145개의 스타트업에 투자하였으며 투자자들에게 신뢰를 주기 위해 아우어크라우드도 자체 자금으로 스타트업에 10%를 투자한다. 현재 런던, 홍콩, 마드리드 등 총 10개국에 사무실 운영 중이다. 

 

아우어크라우드는 '전문적 선별', '포트폴리오 구축', '공동 파트너십 형성' 등이 투자 방식의 특징이다. 우선적으로 개별 기업 선별에 헬스 케어, 핀테크, 미디어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로 이루어진 20명의 분석 전문가들이 매년 2,000여 개의 기업 중 상위 1~2%만을 선별하여 투자한다. 이 외에도 기존 산업의 지형을 바꿀 수 있는 혁신 기업 발굴에 주력한다. 또한 포트폴리오 구축에 있어서도 벤처 캐피탈의 크라우드 펀딩 참여를 통해 소수 기업 투자에서 발생하는 쏠림 위험(leverage risk)을 완화하고 다국적 투자자들이 스타트업을 지원하고 공동 협력 및 투자를 지속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벤처 캐피탈 및 투자자들이 자금 조달, 전략, 사후 투자 공동 작업 등에도 관여함으로써 스타트업 성장에 긍정적 기여하고 있다.

 

공동 파트너십 형성에 힘을 쓰고 있는데 구글의 에릭 슈미트(Eric Schmidt) 회장, 페이팔 창업자 피터 틸(Peter Thiel), 청쿵그룹의 리카싱(李嘉誠) 회장 등과 파트너십 형태로 투자가 집행되며 개인 투자자들이 파트너사들과 동일한 조건으로 공동 투자를 진행하기 때문에 펀드에 대한 신뢰가 상승하는 효과가 있다. 

 

이러한 아우어크라우드의 성공은 혁신 지향적인 4차 산업 혁명의 산업 재편에 벤처캐피탈도 능동적으로 적응하고 있음을 시사한다. 과거 소수 벤처캐피탈 회사들이 장악해 온 투자 시장에 다수의 벤처캐피탈 및 부유한 개인 투자자들(High Net worth Individual)도 진입할 수 있도록 시장이 개방되고 있으며, 특히 초기 단계의 자금 조달에서 창업가와 기업가를 고객 및 투자자와 직접 연결함으로써 불투명하고 소수지배적인 시장을 민주적이고 개방적인 시장으로 전환한다. 

 

전통적인 벤처캐피탈 시장에서는 벤처자본가와 마케터가 새로운 혁신에 대한 초기 수요를 예측하였으나, 크라우드 펀드 투자에서는 기업가가 투자자와 고객과 직접 소통함으로써 아이디어의 시장성을 확인하고 수정하는 형태로 바뀌어 나가고 있다. 

 

또한 커뮤니티 활성화를 통한 투자 가속화가 진행되고 있는데 커뮤니티 내의 투자자 간 정보 교환을 활성화하여 산업 재편 및 스타트업 발굴이 촉진되고 있으며 아우어크라우드의 투자자 한 명이 개인적으로 투자했던 인도 스타트업 줌카(Zoomcar)를 투자자 커뮤니티에 소개하였고, 이 기업이 아우어크라우드 투자 대상 스타트업으로 선정되면서 400만 달러 지원 획득하는 모델이 등장하기도 하였다. 

 

벤처캐피탈 포트폴리오 편중도 완화되고 있는데 다수의 벤처캐피탈 회사가 투자 프로젝트에 참여, 대규모 투자를 통해 산업 혁신이 가속화되고 있다. 다수의 벤처캐피탈 참여로 피투자 기업에 대한 집중적인 인적, 물적 지원이 제공됨으로써 피투자 기업은 산업 전환의 선도자 역할을 수행해 나가고 있다.


 
  회사소개 연락처안내 기사제보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집단수집거부 전체기사보기 찾아오시는길  
  Copyright©2016 아시아헤럴드. All rights reserved.
제호 : 아시아헤럴드 | 발행인 : 신진오 | 편집인 박현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박현정
정기간행물등록번호: 서울아01036 | 등록일자 : 2009.11.25 | 설립일자 : 2017.05.10
07299 서울시 영등포구 경인로 775, 에이스하이테크시티 1차 2동 909호 | Tel: 02-2690-1550 | Fax: 02-6918-6560
아시아헤럴드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powered by 뉴스빌더